검색

국기원, 3개국 해외 파견사범 모집

요르단, 벨기에, 핀란드 3개국, 국가별 1명씩 모집…8월 23일까지 접수

가 -가 +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19-08-09

▲ (1) 작년 4월 브라질로 파견된 임연철 해외 파견사범이 태권도를 지도하고 있다. (2) 2013년 10월 튀지니로 파견된 장호성 해외 파견사범이 태권도를 지도하고 있다. (3) 2000년 10월 네팔로 파견된 권영달 해외 파견사범이 태권도를 지도 하고 있다.     © 한국무예신문

 

국기원이 아시아, 유럽 3개국에 파견할 해외 파견사범을 모집한다.

 

모집국가는 아시아의 요르단, 유럽의 벨기에, 핀란드 총 3개국이며, 파견인원은 국가별 1명씩이다.

 

접수마감은 오는 823() 오후 2시까지이며, 전자우편(dispatchtkd@gmail.com)으로만 접수받고, 방문 또는 우편접수는 인정하지 않는다.

 

파견 시기는 20199월부터 10월 중이며 국기원과 대한민국을 대표해 태권도 보급과 태권도인 육성 등 태권도 활성화를 위해 활동해야 한다.

 

자격요건은 태권도 5단 이상, 태권도사범자격증, 스포츠지도사자격증(태권도)을 각각 보유해야 하며, 파견국가 요청 언어로 태권도 훈련 및 강의가 가능한 것은 물론 관련 법령에 따라 여권발급 제한, 출국금지 등의 사유에 해당되지 않아야 한다.

 

또한 해외 파견사범 경험이 있거나 파견국(겸임국) 공관장의 추천을 받은 사람은 우대한다.

 

파견사범에게는 기본급과 각종 수당, 주택임차료, 자녀학비(가족수당은 해당자에 한함), 항공료(최초), 출국 및 귀국 경비, 이전비, 휴가비, 퇴직금 등이 지급되며, 1년간 활동한 뒤 근무평가에 따라 2년씩 연장이 가능하다.

 

국기원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을 받아 2009년부터 태권도사범파견사업을 추진, 해외에 태권도 사범을 파견했다.

 

현재 국기원의 해외 파견사범 규모는 38개국(아시아 16개국, 아프리카 6개국, 팬암 7개국, 유럽 9개국)39(국가별 1, 인도네시아 2)이다.

 

국기원은 오는 828() 1차 전형(서류) 합격자를 발표하고, 93() 2차 전형(면접, 외국어, 실기)을 실시할 계획이다.

 

파견사범 모집공고의 자세한 사항은 국기원 누리집(www.kukkiwon.or.kr)을 참고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