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기원, 신규 이사 12명 선임

10월 17일(목)‘2019년도 제9차 임시이사회’개최…이사 후보자 30명 중 투표로 12명 선임

가 -가 +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19-10-18

 

▲ (1) - 2019년도 제9차 임시이사회 모습. (2) - 최영열 국기원 원장이 제1호 안건: 이사 선임의 건을 상정하고 있다.     © 한국무예신문

 

국기원(원장 최영열)이 신규 이사 12명을 선임했다.

 

국기원은 1017() 오전 1030분 국기원 제2강의실에서 재적이사 9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최영열 원장 주재로 ‘2019년도 제9차 임시이사회를 개최하고 신규 이사 12명을 선임했다.

 

이사회에서 선임된 신규 이사는 김무천(1957년생, 전 대한태권도협회 이사, 사무처장), 김지숙(1967년생, 한국여성태권도연맹 회장), 박천재(1960년생, 미국 조지메이슨대학 교수), 손천택(1953년생, 인천대학교 사범대학 체육교육과 명예교수, 전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소장), 윤오남(1960년생,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 부회장, 조선대학교 체육대학 교수) 이숙경(1972년생, 전주대학교 교수), 임미화(1974년생, 한국여성태권도연맹 이사, 태권도장 관장), 임종남(1961년생, 경기도태권도협회 행정부회장, 전 대한태권도협회 이사), 전갑길(1957년생, 16대 국회의원, 전 광주광역시 광산구청장), 지병윤(1957년생, 백석대학교 경찰학부 교수, 경찰청 무도사범), 차상혁(1959년생, 미국 태권도장 운영), Slavi Binev(1965년생, 유럽태권도연맹 부회장, 불가리아태권도협회 회장) 등 총 12(순서는 가나다순)이다.

 

국기원은 지난 88()에 열린 7차 임시이사회에서 10명의 국기원 이사추천위원회를 구성했다.

 

국기원 이사추천위원회는 지난 827()부터 910()까지 15일간 국기원 이사 후보자 공개모집을 통해 서류 접수를 받고, 이사 후보자의 적격여부를 심사한 뒤 국기원 이사장(직무대행)이 정한 신임 이사 수 15명의 2배수(30)를 투표로 선정, 이사회에 추천했다.

 

장용갑 국기원 이사추천위원회 위원장의 위원회 활동 경과 보고가 끝난 후 이사회는 정관에 따라 재적이사의 수를 20명 이상 30명 이내로 선임하기 위해 국기원 이사추천위원회가 추천한 이사후보자 30명을 대상으로 무기명 비밀투표를 실시했다.

 

이날 5차까지 진행된 투표를 통해 12명의 신규 이사가 선임됨에 따라 국기원 재적이사는 기존 9명에서 21명으로 늘어났다.

 

국기원 임원의 임기는 3년으로 하되 1회에 한해 연임할 수 있으며, 오늘 선임된 이사의 임기는 정관 제12조 제1항 최초의 이사 선임 이후 선임되는 이사의 임기는 최초 선임된 이사의 임기와 같이 한다는 규정에 따른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