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맨체스터 2018 월드태권도그랑프리 D-1

가 -가 +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18-10-18


그랑프리의 도시 영국 맨체스터는 세계태권도연맹(World Taekwondo, WT)의 월드태권도그랑프리 시리즈 4차전 준비를 완료하고 대회 개막을 하루 앞두고있다.


맨체스터 아레나(Manchester Regional Arena)에서 현지시간 10월 19일부터 21일까지 사흘간 개최되는 이번 그랑프리 시리즈에는 총 51개국에서245명의 선수가 출전해 기량을 겨룰 예정이다.


8월 WT 올림픽 랭킹 기준으로 각 체급 최대 32명의 선수가 초청된 이번 시리즈는 올림픽 남녀 각 4체급에 한 국가에서 최대 2명의 선수가 출전할 수 있고, 주최국 영국은 각 체급에 1명의 선수가 추가로 초청되었다.


이번 대회에는 지난 타오위안 여자 우승자인 -49Kg 태국의 패니팍 웅파타나키트(Panipak WONGPATTANAKIT), -57Kg 터키의 이렘 야만(Irem Yaman)과 남자 +80Kg 우승자인 러시아의 블라디스라브 라린(Vladislav LARIN) 등이 참가한다.


한국 대표로는 남자 -58kg 김태훈(수원시청), 장준(홍성고) -68kg 이대훈(대전광역시체육회), 김석배(삼성에스원태권도단), -80kg 김훈(삼성에스원태권도단), +80kg 인교돈(한국가스공사)과 여자 -49kg 김소희(한국가스공사), 심재영(고양시청), -67kg 오혜리(춘천시청), 김잔디(삼성에스원태권도단), +67kg 이다빈(한국체대) 등 남자 6명, 여자 5명이 출전한다.


각 체급 1위 입상자에게 5,000달러, 2위에게 3,000달러 그리고 두 명의 3위 입상자에게는 각각 1,000달러의 상금이 주어진다.


1차부터 3차까지의 그랑프리 시리즈는 준결승과 결승전만 실시간 중계되었지만 이번 맨체스터 그랑프리는 3일간의 전 경기가 세계태권도연맹  홈페이지 (www.worldtaekwondo.org/)와 유튜브에서 (www.youtube.com/user/worldtaekwondo) 에서 실시간 생중계 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